누군가 선별진료소 앞에 거대하게 그려놓고 도망간 '감동적인 그림'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