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시어머니가 제삿상을 차리면 400만 원을 주시겠다는데 어떡할까요?"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