놀림 당할까 봐 담벼락 뒤에 숨은 '아빠'를 당당하게 소개한 초등생 '딸'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