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나는 아무 생각이 없다"…. 뇌에 휴식을 주는 '멍때리기'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