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출장 갔다 올게”...근무 시간에 ‘비만클리닉’ 다니다 들킨 공무원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