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여보 난 우리가 자랑스러워”…’성범죄자’만 골라 살해한 부부, 재판 도중 판사 앞에서 당당히 키스했다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