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5월18일 '묻지마 폭행' 당했습니다. 국민여러분, 제발 도와주세요"...경찰은 방관했다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