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뚱뚱한 X"이라며 무례하게 수군거린 손님에게 소녀가 날린 '사이다'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