처음에는 극도로 극혐이였다가, 서울 사람들이 어느샌가 익숙해진 '이것'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