친구를 위해 자신의 머리를 모두 밀어버린 7살 어린이의 사연... 눈물 - Newsnack